검색

제1회 2019 안성 코리아 펫페스티벌 문화축제 예고

- 작게+ 크게

김경훈 기자
기사입력 2019-06-04

본문듣기

 

▲2019코리아펫페스티벌 반려동물 문화축제 포스터              © 김경훈 기자


[더원방송] 경기 안성에서 야생화가 어우러진 반려동물 문화축제가 개최된다.

 

코리아펫페스티벌협회에 따르면 이 축제는 오는 12일부터 닷새동안 열린다. 메인행사인 체험행사와 장애물 경기 등은 15일과 16일 마련된다.

 

장소는 안성시 공도읍 불당리, 넝쿨&야생화 축제와 함께 마련될 예정이다.

 

이 협회 박태현 회장은 “2009년에는 2900여곳이었던 동물병원이 3800여곳이나 된다”며 “ 이 때문에 앞으로 수의사와 도그 브리더(순수혈통 교배사)와 도그워커(강아지 산책사)가 유망 직업으로 등장하고 있는 만큼 반려동물들의 문화컨텐츠를 널리 알리고 싶다"고 행사 개최배경을 설명했다.

 

협회측은 현재 안성에서의 반려동물 문화축제는 홍보대사인 가수 태진아와  안성출신 가수 염달지의 공연 축하와 각설이 버들이 양의 신명나는 공연을 위해 섭외중이라고 알려 왔다.

 

다만 아쉬운 것은 약간의 입장료가 있다는 점이다. 이 점에 대해 행사준비측은 그만큼 악조건속에서 좋은 컨텐츠를 선보이기 위한 부득이한 조치라고 덧붙였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OBC더원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