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용인시, 다함께 돌봄센터 설치할 아파트단지 공모

- 작게+ 크게

김정순 기자
기사입력 2019-06-20

본문듣기

▲ 용인시가 고림지구 양우내안애아파트에 설치한 첫 번째 돌봄센터.     © 김정순 기자

 

[더원방송]  용인시가 방과 후 초등학생 돌봄시설 확충을 위해 내년에 다함께 돌봄센터를 설치할 아파트단지를 오는 7월 8일까지 모집한다고 20일 밝혔다.

 

학교 방과 후 교실로는 부족한 초등생 돌봄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마을단위로 설치하는 다함께 돌봄센터는 국공립으로 리모델링 및 기자재 구입비, 돌봄교사 인건비 등 연간 최대 1억4000만원의 예산이 지원된다.

 

시는 내년에 12곳까지 설치하는 것을 목표로 최소 전용면적 66㎡이상의 공간을 10년간 무상 제공할 아파트단지를 1차로 모집한다. 300세대 이상으로 용도변경 신고 등의 협조를 할 수 있는 단지여야 한다.

 

앞서 시는 지난 5월 고림지구 양우내안애아파트에 1호점을 설치해 운영 중이며, 7월 중 기흥역 힐스테이트아파트에 2호점을 열 예정이다. 돌봄센터는 수요가 넘쳐 운영 시작과 동시에 정원을 다 채울 만큼 인기가 높다.

 

시 관계자는 “1차 모집이 완료되면 내년 사업분 추가접수는 없을 것이므로 관심이 있는 단지에선 서둘러 접수하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Share on Google+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Copyright ⓒ OBC더원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