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오산경찰, '치안 활성화 방안' 시민들과 소통의 장 마련

김정순 기자 l 기사입력 2019-12-13

본문듣기

가 -가 +

 

▲ 오산시민·오산경찰 대톤회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오산경찰서


[OBC더원방송] 경기 오산경찰서가 지난 12일 오산시자원봉사센터에서 ‘오산치안 활성화를 위한 오산시민·오산경찰 대토론회’를 개최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토론회는 시민이 필요로 하는 부분에 대해 치안역량을 집중해 시민이 만족하는 오산경찰로 변화를 모색하고자 시민들의 의견을 듣는 소통의 장으로 마련됐다.


토론회에는 유승형 오산대 디지털콘텐츠디자인과 교수, 박미순 오산시 환경보전시민위원단 회장 등 지역주민 35명이 참석해 오산치안 개선을 위한 건의사항과 깨끗하고 공정한 오산경찰을 위한 의견 등 다양한 의견을 개진했다.


참석자들은 “오산천변, 굴다리 등 치안 사각지역에 대한 디자인 변화로 범죄심리를 사전 차단했으면 좋겠다”, “가출청소년  쉼터가 있는데 많은 분들이 관심을 가졌으면 좋겠다”, “경찰이 룸카페 현황을 진단해 청소년 성범죄가 발생하지 않도록 신경써 주길 바란다” 등 다양한 의견을 내놨다.


박창호 서장은 “시민들의 치안에 대한 의견을 많이 듣고 싶었는데 좋은 기회가 된 것 같다. 시민들의 건전하고 발전적인 의견에 대해서는 치안시책에 포함해 시민이 만족하는 오산경찰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향후에도 시민과 호흡하는 경찰이 되도록 소통의 자리를 마련하겠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OBC더원방송.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