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남양주시, 영세 납세자 지원 위해 '무료 대리인제도' 본격 운영

김경훈 기자 l 기사입력 2020-03-26

본문듣기

가 -가 +

▲ 남양주시청 전경.     ©남양주시

[OBC더원뉴스] 경기 남양주시가 영세 납세자의 권리구제를 위해 ‘지방자치단체 무료 대리인 제도'를 이달부터 본격 운영한다.

 

26일 시에 따르면 지방자치단체 무료 대리인 제도는 경제적 사정이 어려운 영세 납세자가 지방세에 이의가 있는 경우 세무사, 공인회계사 등 지방세 선정 대리인이 무료로 법령 검토와 자문, 증거서류 보완 등 불복절차를 도와주는 제도다. 

 

신청 대상은 청구세액이 1000만원 이하의 개인으로, 배우자 포함 종합소득금액이 5000만원 이하, 소유재산 가액이 5억원 이하 납세자다. 다만 고액·상습 체납자는 제외된다. 

 

1000만원 이하의 지방세 불복청구서가 접수되면 납세자보호관은 납세자의 소득·재산 등 요건을 검토한 후 변호사, 세무사, 공인회계사 등 선정대리인을 선정해 접수일로부터 7일 이내에 납세자에게 통보하게 된다.

 

김유중 기획예산과장은 “선정 대리인 제도는 그동안 세금에 불만이 있어도  복잡한 과정과 비용문제로 불복청구를 망설였던 납세자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이라며, “많은 납세자들에게 혜택이 주어질 수 있도록 제도 홍보에 적극 힘쓰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남양주시#영세납세자#1000만원이하#무료대리인제도#불복절차#5000만원이하# 관련기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OBC더원방송. All rights reserved.